웹드 ‘어쩌다 18’ 최민호, 3단 변화 스틸컷..극과 극 캐릭터 완벽 소화

‘어쩌다 18’ 최민호의 3단 변신 스틸컷이 첫 공개됐다.

오는 8월 28일 첫 공개 예정인 JTBC 웹드라마 ‘어쩌다 18’(연출 김도형 극본 유수지 제작 드라마하우스) 측은 23일 찌질미와 훈훈함을 오가며 극과 극의 모습을 보여주는 최민호의 스틸컷을 공개해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감성을 자극하며 호평을 이끌어낸 ‘알 수도 있는 사람’, 참신한 소재와 유쾌한 웃음으로 누리꾼들을 사로잡은 ‘힙한 선생’에 이어 공개되는 또 하나의 웰메이드 웹드라마 ‘어쩌다 18’은 고교시절 왕따였던 남자가 죽은 첫사랑을 살리기 위해 18세로 타임 슬립 하면서 벌어지는 리플레이 고교로맨스 드라마다. 독특한 소재에 최민호, 이유비의 매력이 더해지면서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로맨틱 코미디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민호는 첫 사랑을 살리기 위해 인생 가장 찌질했던 순간을 리플레이 하게 되는 남자 주인공 오경휘 역을 맡아 지금까지 보지 못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극중 오경휘는 시크함과 과묵함으로 중무장한 치명적 매력의 훈남 정형외과 레지던트지만 고교 시절 왕따였던 반전 과거가 있는 인물인 만큼 극과 극 반전 매력으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이날 최초 공개된 최민호의 스틸컷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사진 속 최민호는 더벅머리에 해리포터를 떠올리게 하는 두꺼운 뿔테 안경을 쓴 모습으로 순박함 그 자체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교실 창문 너머 누군가를 바라보면서 다정한 눈빛과 함께 순수한 미소를 지어보이고 있어 설렘을 자극한다. 하지만 다른 사진 속 최민호는 교복은 입었지만 더벅머리와 안경을 벗고 훈훈함을 장착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전의 모습과는 180도 다른 모습. 그의 변신에 어떤 사연이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뒤이어 공개된 사진은 잘생김이 더 업그레이드 된 모습이다. 청진기를 목에 맨 채 의사 가운을 입고 있는 최민호에게서 시크함이 절로 묻어난다. 특히 흠잡을 데 없는 완벽한 최민호의 외모가 역대급 비주얼 의사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어쩌다 18’ 제작관계자는 “최민호가 극과 극 연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지금껏 보지 못한 최민호의 반전 매력을 보는 재미와 더불어 이유비와의 꿀케미도 관전포인트”라며 “여름의 끝자락에 따뜻한 감동과 웃음이 있는 드라마가 찾아갈 예정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어쩌다 18’은 현재 방송 중인 ‘힙한 선생’ 후속으로 오는 8월 28일 오전 7시 네이버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드라마하우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웹드 ‘어쩌다 18’ 최민호, 3단 변화 스틸컷..극과 극 캐릭터 완벽 소화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