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할배’ , 이탈리아, 터키판 나온다

tvN 예능 '꽃보다 할배' 방송포맷이 이탈리아와 터키에 각각 판매됐다. 24일 CJ E&M에 따르면 이탈리아판 'Meglio Tardi che Mai(더 늦기 전에)'는 지난 22일 밤 현지 최대 국영방송사인 라이(Rai)2에서 첫 방송을 시작했다. 이탈리아의 원로 배우, 가수, 테니스 선수 등 4명의 일본 여행기를 다룬 첫 에피소드의 시청자수는 163만명을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유럽 3대 일간지 중 하나인 '라 스템파'를 비롯한 현지 언론들은 "미국에서도 인기인 한국 방송포맷이 드디어 이탈리아에 왔다", "참신하다" 며 평균 연령 60세 이상 출연진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올 여름 방송 예정인 터키판 'Dunya Guzellerim(나의 아름다운 세상)'은 다른 나라와 달리 출연자가 모두 여성이다. 터키의 첫 트랜스젠더이자 국민가수, 80년대 팝 스타, 미스 터키 출신 지상파 메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