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주’ 김명수 “인피니트 엘 아닌 배우로 봐주셨으면”

배우 김명수가 첫 사극에 도전하는 포부를 밝혔다.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군주: 가면의 주인’(이하 ‘가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노도철 PD, 유승호, 김소현, 김명수(인피니트 엘), 윤소희, 허준호, 박철민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명수는 "첫 사극이다보니 여러 작품들을 봤다"면서 "아역에서 성인연기 두 가지를 보여드리는데 톤의 변화라던가, 천민에서 왕이 되는 모습까지의 변화를 많이 연습했다. 성장하는 과정을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가수와 배우를 병행하는 것에 대해서는 "가수활동을 하면서 연기를 병행하는 게 쉽지 않은 일인데, 이번 작품을 통해서 그런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연기에 있어 많은 변신이 있기 때문에, 인피니트 엘은 잊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