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주’ PD “마지막회 대본 나와 있어…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

             ‘군주’ 노도철 PD가 작품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군주: 가면의 주인’(이하 ‘가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노도철 PD, 유승호, 김소현, 김명수(인피니트 엘), 윤소희, 허준호, 박철민 등이 참석했다. 이날 노도철 PD는 “마지막 회까지 대본이 나와 있고, 70회까지 촬영을 했다. 한 달 정도 있으면 마무리 되는 상황이다”라고 작품의 완성도에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제작발표회에서 앞으로 잘 만들겠다는 공언을 하곤 했는데, 이제는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 새로운 드라마가 될 것이고 보시다시피 현장이 너무 활기차다”라고 덧붙였다. ‘군주’는 조선 팔도의 물을 사유해 강력한 부와 권력을 얻은 조직 편수회와 맞서 싸우는 왕세자의 의로운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