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놈 도둑님’ 서현 “아이돌 출신 주인공…비판 어쩔 수 없다고 생각”

소녀시대의 멤버이자 배우로써 발돋움을 시작한 서주현이 포부를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드라마 ‘도둑놈 도둑님’ 제작발표회에 오경훈 PD를 비롯해 배우 지현우, 서주현, 김지훈, 임주은이 참석했다. 서주현은 “부담감이 엄청나지만 채찍질을 해줘야 열심히하는 원동력이 되는 것 같다. 그리고 배우로써 인정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게 목표이기 ?문에 최선을 다하겠다. 지현우 오빠가 같이 한다고 했을 때 너무 든든했다. 연기도 잘하시고 경력도 많으시다. 이렇게 연기를 잘하는 배우와 함께 호흡을 맞출 생각에 설렌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돌 출신으로써 주말드라마 주인공을 맡은 것에 대해 “비판은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한다. 배우로써 많은 작품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당연히 우려가 될 수 있다고 생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