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정 “매드덕으로 활동…메인스트림 진출하겠다”

         작곡가 케빈정이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케빈정은 최근 진행된 fn스타와의 인터뷰에서 “지금까지는 최대한 교류를 안 하고, 그 대신에 혼자 실력을 쌓고 독학을 하는 케이스였다. 사람을 덜 만나면 내가 발전하는 시간이 많아지는 거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제 보니 사람들에게 제 음악을 들려주는 기회를 만드는 것 역시 실력이었다”고 말했다. 케빈정은 “나는 욕심이 많다. 앞으로는 매드 덕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할 생각이다. 케빈정을 완전히 버린다는 뜻이 아니라, EDM이지만 다른 스타일의 노래를 만들어보고 싶다. 세상에는 정말 유명한 뮤지션들이 많다. 저도 갈고 닦으면 잘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저는 메인스트림에 있지 않은, 음악을 열심히 하는 평범한 사람이다. 아직도 열심히 앞으로 나아가고 있는 중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