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트와이스 미나, ‘바비인형의 큰 하트’

그룹 트와이스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진행된 4번째 미니앨범 '시그널(SIGNAL)' 쇼케이스에서 열띤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박진영 프로듀서가 작사와 작곡을 맡은 '시그널'은 강렬한 808 Bass의 힙합 리듬에 리드미컬한 전자 악기들을 배치한 곡으로 트와이스의 밝고 건강한 에너지와 박진영 특유의 그루브 넘치는 사운드 전개 능력의 만남으로 발표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totopurdy_star@fnnews.com fn스타 이승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