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열’ 이제훈 “출연 이유? 이준익 감독님 덕분에 작품 뛰어들어”

배우 이제훈이 ‘박열’을 선택한 이유를 언급했다.

25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영화 ‘박열'(감독 이준익)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이제훈, 최희서, 이준익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제훈은 ‘박열’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박열’이라는 시나리오를 받기 전에, 이준익 감독님이 시나리오를 내게 주셨다는 거에 대해서 굉장히 떨렸다”며 “감독님 작품을 쭉 봐오면서 감독님과 작품을 하고 싶었다. 감독님의 세계 안에서 연기를 펼쳐 보일 순간을 열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작품이 저한테는 연기하기가 쉬운 캐릭터는 아니었다. 하지만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었던 이유는 이준익 감독님이 계셨기 때문이다. 그래서 다 내던지고 뛰어들 수 있었다”며 이준익 감독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영화 ‘박열’은 1923년 도쿄, 6천 명의 조선인 학상을 은폐하려는 일제에 정면으로 맞선 조선 최고의 불량 청년 ‘박열'(이제훈’과 그의 동지이자 연인 ‘후미코'(최희서)의 믿기 힘든 실화를 그린 작품. 6월 28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박열’ 이제훈 “출연 이유? 이준익 감독님 덕분에 작품 뛰어들어”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