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소현, 데뷔 9년 만에 국내 팬미팅…생일 전날 개최

배우 김소현이 데뷔 9년 만에 첫 국내 팬미팅을 개최한다.

오는 6월 3일(토) 상명아트센터 대신홀에서 국내 팬미팅 ‘Lovely Day’를 진행함에 앞서 러블리한 분위기의 포스터를 공개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지난 2008년 데뷔 이후 처음으로 국내 팬들과 만남의 자리를 준비한 김소현은 이번 첫 팬미팅을 통해 현재 방영 중인 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 속 ‘한가은’ 캐릭터부터 데뷔작까지 다양한 작품 이야기뿐만 아니라, 김소현 특유의 진중하고 솔직한 개인적인 모습 등 오직 팬미팅에서만 보고, 느끼고,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이야기들로 꾸며질 예정이다.

특히 김소현은 바쁜 스케줄 틈틈이 팬들을 위해 의견을 내며 기획에 함께 참여하는가 하면, 팬들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계획하는 등 만남에 설레어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특히 팬들과의 만남이 이루어지는 날인 6월 3일(토)은 김소현의 생일인 6월 4일(일) 하루 앞서 만나는 자리인 만큼 그 어떠한 만남의 자리보다 더욱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렇게 데뷔 9년 만에 처음으로 개최되는 KIM SO HYUN 1ST fanmeeting ‘Lovely Day’ 티켓팅은 오늘 22일(월) 저녁 8시 공식예매처 하나티켓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sidus HQ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배우 김소현, 데뷔 9년 만에 국내 팬미팅…생일 전날 개최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