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의 왕비’ 황찬성 “서노 캐릭터는 멋진 친구! 최선 다하고 있어”

배우 황찬성이 드라마에 임하는 당찬 포부를 전했다.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호텔에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극본 최진영/연출 이정섭)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박민영, 연우진, 이동건, 황찬성(2PM), 고보결, 도지원, 박시은(아역), 백승환(아역)이 자리에 참석했다.

황찬성은 극 중 서노 역을 맡았다. 그는 “어릴 때 ‘이역’과 ‘채경’을 만나 벗으로서 맹세를 하고, 성인이 되어서 ‘이역’을 만나 ‘이역’을 위해 산다”고 캐릭터를 소개하며 “이런 멋진 친구를 연기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찬성은 “서노는 진중하면서도 자기가 목표로 삼은 것은 꼭 이루어내고자 하는 신념을 지키려고 하는 인물이다. 나름대로 대본을 읽으면서 상상을 많이 하고 있다. 촬영하면서도 디렉션 받으면서 배우려고 하고 있다”고 전했다.

‘7일의 왕비’는 단 7일,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박민영)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군(이동건)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로맨스 사극이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는 몬스터 유니온의 첫 작품으로 ‘쾌도 홍길동’, ‘제빵왕 김탁구’, ‘힐러’, ‘동네변호사 조들호’를 연출한 이정섭 PD와 최진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드라마이다. ‘추리의 여왕’ 후속으로 5월 31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7일의 왕비’ 황찬성 “서노 캐릭터는 멋진 친구! 최선 다하고 있어”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