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아스트로 “남성미 뽐낸 멤버는 막내 윤산하”

‘청량돌’ 아스트로가 남성미까지 더한 모습으로 컴백했다.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로 SAC아트홀에서 그룹 아스트로 (ASTRO / 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의 네 번째 미니앨범 ‘드림 파트 1(Dream Part. 01)’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아스트로는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남성미를 뽐내는 콘셉트를 선보였다. 진진은 “아스트로는 청량함에 귀여운 모습이 있었다”며 “청량함을 살리고 단체로 똑같은 셔츠 입고 남자다운 느낌의 콘셉트를 잡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빈은 “남성적으로 변했다고 볼 수 있지만, 해왔던 콘셉트가 있기 때문에 최대한 깨지 않으면서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려 했다”고 덧붙였다.

또 문빈은 “남성적으로 변신한 멤버는 윤산하다. 1집 데뷔 때, 고1이었고 교정기도 착용하고 있었다. 지금은 고2가 됐고 교정기도 떼고 키도 제일 크다”고 말했다.

이번 아스트로의 새 앨범 타이틀곡 ‘베이비(baby)’는 트로피칼 하우스 장르로 중독성 있는 기타 리프가 돋보이는 곡으로 신예 작곡가팀 ’코드나인‘이 작업했다. 네 번째 미니 앨범은 타이틀곡을 포함해 ‘니가 웃잖아’, ‘너라서’ 등을 포함한 총 8트랙으로 구성됐다.

한편, 아스트로는 오는 5월 29일 네 번째 미니앨범 ‘드림 파트 1(Dream Part. 01)’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앨범 활동에 돌입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컴백 아스트로 “남성미 뽐낸 멤버는 막내 윤산하”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