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씨엔블루 이정신 “엽기적인 그녀? 더운 날 시작해 눈발 날릴 때 끝나”

씨엔블루 이정신이 몽환적인 남성미를 뽐냈다.

매거진 ‘그라치아’ 91호는 이정신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를 공개했다. 이정신은 모던한 스타일링으로 우아한 포스를 풍기며 놀라운 핏을 자랑했다. 특히 이정신은 매 컷마다 직접 의상을 고르고 적극적으로 화보와 관련된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등 프로다운 면모를 보이며 촬영을 마무리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정신은 오는 29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 대해 “촬영 기간이 6개월이라 처음에는 더웠지만 촬영이 끝날 즈음에는 눈발이 날렸다”며 “아마 여름에 보면 시원한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 귀띔했다.

또 최근 빠져있는 것에 대해 물었다. 이정신은 “얼마 전 형과 함께 스튜디오를 오픈했다”며 “형이 89년생, 내가 91년생이라 ‘891 스튜디오’다. 그곳에서 자주 시간을 보내곤 하는데 그 모습을 SNS에 자주 올리곤 한다. 거의 아지트”라고 밝히며 자신의 솔직한 일상생활을 밝혔다.

이정신의 화보와 인터뷰는 그라치아 91호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그라치아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post [화보] 씨엔블루 이정신 “엽기적인 그녀? 더운 날 시작해 눈발 날릴 때 끝나” appeared first on 겟잇케이.